내용
fiogf49gjkf0d

출처: 노컷뉴스 2013.07.17 (수)

스미싱 피해를 막기 위해 오는 9월부터는 이동통신에 가입하는 사람이 명시적으로 동의한 경우에만 휴대폰 소액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기존 가입자라도 최근 1년간 한번도 소액결제를 이용하지 않은 사람은 서비스가 자동으로 차단된다.

미래창조과학부는 17일, 8월중 약관변경 절차를 거쳐 오는 9월부터 이동통신에 새로 가입하는 사람은 명시적으로 동의한 경우에만

휴대폰 소액결제 서비스가 제공된다고 밝혔다.